상단여백
HOME 경제 농업/임업/축.수산업 더블
농진청, ‘콩’ 씨 뿌릴 때 주의할 점 소개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농촌진흥청은 안정적인 콩 생산을 위해 씨 뿌릴 때 주의할 점을 소개했다.

콩 수확량을 높이려면 종자 선택이 중요하다. 씨를 뿌리기 전에 포장을 잘 정비하고, 지역에 맞는 시기에 심어준다.

품종은 생산성과 용도별 가공적성, 유통을 고려해 건강한 보급종을 선택해 구입한다. 그 밖의 종자는 파종 전에 반드시 소독한다. 종자 1kg에 소독제(베노밀)를 4∼5g 골고루 묻히는 것이 가장 일반적이고 간편한 방법이다.

씨를 뿌리기 전에 먼저 포장 준비를 한다. 미리 쟁기질을 해두면 토양 환경이 좋아져 수량을 늘리는 데 도움이 된다.

콩은 6월 상순부터 하순에 심는 것이 알맞으며, 앞 작물과의 작업 또는 날씨를 따져 결정한다. 중부지역은 남부지역보다 조금 일찍 심는다. 7월 상순이 지나면 수확량이 20% 이상 준다.

이랑과 포기 사이의 거리를 정할 때, 알이 큰 장류·두부용은 70cm×15cm, 알이 작은 나물용은 60cm×10cm가 알맞다.

일찍 심었거나 거름기가 많은 토양은 쓰러짐을 막기 위해 간격을 넓게 하는 것이 좋다. 구멍 한 개당 종자 2알~3알을 심으면 쓰러짐이 줄고, 3알~5알을 심을 때보다 수량도 약 10% 는다.

논에서 콩을 재배할 때는 물관리가 중요하다. 장마철 집중호우로 잠기는 피해를 막기 위해 씨 뿌리기 전에 논 가장자리에 50cm~80cm 깊이의 배수로를 만든다.

제초제는 벼에 안전한 것을 고르고, 주변으로 흘러 들어가지 않도록 주의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김병주 중부작물과장은 "씨 뿌릴 때 유의할 점을 잘 알아두고, 이후 생육 시기에 맞게 제공되는 영농정보의 도움을 받아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덕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