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북 청주시 더블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 청주산단과 성공 개최 ‘맞손’제1호 공식 파트너십 기업도 탄생... ㈜디에프텍 5천만 원 후원금 전달
청주공예비엔날레 조직위원회는 8일 청주산업단지관리공단과 비엔날레 성공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청주시>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청주공예비엔날레와 청주산업단지관리공단이 2019공예비엔날레 성공개최를 위해 손을 잡았다.

더불어 제1호 공식 파트너십 기업도 탄생했다. 이에 따라 지난 1일부터 시작한 공식 파트너십 기업 모집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청주공예비엔날레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한범덕 청주시장, 이하 조직위)는 8일, 청주산업단지관리공단(이사장 현일선, 이하 청주산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에서 양 기관은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의 성공 개최를 위해 힘을 모을 것을 약속하고, 청주시 공예산업의 발전 및 경제 진흥을 위한 기업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활동 적극 장려와 공식 파트너십 기업 모집 홍보 및 마케팅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그 첫걸음으로, 이날 청주산단의 ㈜디에프텍(대표이사 현일선)이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의 첫 공식 파트너십 기업으로 총 5,0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디에프텍은 2003년 창립 이후 다양한 반도체 장비부품을 국산화하고, 코팅에서 세정까지 원스톱 통합 솔루션을 제공해온 토종 반도체 디스플레이 산업의 대표주자다.

오는 9월 17일까지 모집하는 공식 파트너십 기업에게는 행사기간 내 비엔날레 행사장의 기업 홍보부스 운영은 물론, 온‧오프라인 홍보마케팅 및 비엔날레 홍보물 제작 시 공식후원사 명칭 게재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파트너십 기업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공예프로그램과 공예마켓, 전시 등 워라밸 시대에 발맞춘 다양한 문화 혜택도 지원된다.

업무협약과 동시에 제1호 공식 파트너십 기업까지 탄생시킨 청주산단의 현일선 이사장은 “20여 년을 이어온 청주공예비엔날레의 새로운 역사를 함께 열게 되어 더없이 기쁘다”라며,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의 성공개최는 물론 공식 파트너십 기업 참여율을 높이는 일에도 적극 협력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청주공예비엔날레 조직위원장인 한범덕 청주시장은 “중부권 최대의 산업단지로 청주의 경제를 선도해온 청주산단이, 이제 문화로도 지역의 내일을 밝히고 시민을 웃게 만들 것이다”라며, “덕분에 더 많은 이들이 미래와 꿈의 공예가 몽유도원처럼 펼쳐진 청주를 만나게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청주산단은 1969년부터 조성된 중부권 최대 산업단지로 430여 개 기업에 2만 8천여 명의 근로자가 근무 중이며 연간 17조원의 제품 생산과 85억 불 수출을 기록 중이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