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4 13:43 (수)
산림청, 어린이날·부처님오신날 연휴 ‘산불방지 특별대책’ 추진
상태바
산림청, 어린이날·부처님오신날 연휴 ‘산불방지 특별대책’ 추진
  • 김린 기자
  • 승인 2019.05.03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산림청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산림청은 어린이날과 부처님오신날 연휴에 ‘산불방지 특별대책’을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산림청에 따르면 연휴에 맑은 날씨가 이어져 산악회나 가족 단위로 산을 찾는 인구가 많아 산불발생 위험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산림청은 어린이날 연휴인 오는 4∼6일과 부처님오신날 연휴기간인 11∼12일에 중앙‧지역산불방지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산림내 불법행위 단속에 나선다. 화기물 소지 입산행위와 산림내 취사행위 등 위법사항에 대해서는 강력히 대처할 방침이다. 또 과거 산불이 발생했던 지역 등 취약지 특별관리를 통해 사전예방을 강화할 계획이다. 

산나물·산약초 채취지역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고, 무단 입산자를 단속해 과태료 부과 등 강력한 행정조치를 추진한다. 산불이 발생했을 경우 신속한 초동진화를 위해서는 전국 50분 이내 공중진화체계를 유지하고 지상진화 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대형산불 위험이 높은 동해안과 경기북부 권역에는 산림헬기 3대를 전진배치하고 특수·공중진화대 400여명을 광역단위로 지원한다.

최수천 산림보호국장은 “국민모두의 안전을 위해 산림내에서는 흡연·취사금지 등 산불안전수칙을 반드시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