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23:32 (목)
경북도-경북문화관광공사, 중국 수학여행단 경북 유치 위한 팸투어 진행
상태바
경북도-경북문화관광공사, 중국 수학여행단 경북 유치 위한 팸투어 진행
  • 안승환 기자
  • 승인 2019.04.19 2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북문화관광공사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경상북도와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김성조 사장, 이하 공사)는 교육관광상품 개발을 통한 중국 수학여행단 경북 유치를 위해 4월 19일 경주에서 팸투어를 진행했다.

 

이번 팸투어는 대구경북 상생협력 사업의 하나로 전일 대구에서 개최된‘한중 청소년 국제교류 활성화 세미나’에 참석한 중국 강소성 교육국관계자 및 교장단 등 40명으로 구성되어 경북 문화유산 및 관광지 사전답사를 통해 경북특화 수학여행상품을 개발·판매를 위해 이루어졌다.

공사는 중화권 청소년 교류 활동 및 수학여행을 대구시와 연계하여 경북으로 유치하기 위해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으며, 축구, 태권도 등 스포츠교류, 웰니스 관광 활성화 등 특수목적관광단 유치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팸투어단은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인 경주 불국사, 첨성대 등을 답사하고, 교촌마을에서 전통문화체험을 하고, 한정식을 시식하는 등 문화체험을 통해 경북관광의 매력을 몸소 체험하였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이번 팸투어는 한중 문화관광교류를 활성화하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양국 청소년이 서로의 문화를 체험하고 이해하는 것이 미래세대의 발전을 위해 중요한 일이라 생각하며, 공사는 특색있는 문화관광콘텐츠로 중국 수학여행단 유치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중 청소년 국제교류 활성화 세미나는 ‘글로벌 인재 육성을 위한 청소년 국제교류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경상북도, 대구시, 경상북도교육청, 대구시교육청이 공동 주최하고 공사, 대구관광뷰로,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가 공동 주관했다.

 

이어서 대구시, 경상북도, 중국 청소년 수학여행을 전담하는 진강중국여행사, 롯데관광과 공동으로 ‘관광객 유치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올해에 중국 청소년 수학여행단 3,000명을 대구, 경북으로 보내기로 하였다.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