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08:31 (월)
국립무용단 ‘묵향’ 공연 헝가리 부다페스트서 막 올라
상태바
국립무용단 ‘묵향’ 공연 헝가리 부다페스트서 막 올라
  • 김린 기자
  • 승인 2019.04.18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무용단 ‘묵향’ 작품 <사진=문화체육관광부>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국립무용단의 ‘묵향’공연이 한국-헝가리 수교 30주년 기념 상호 문화교류 행사로 헝가리의 무파 부다페스트 극장 페스티벌 시어터에서 오늘(18일) 화려한 막을 올린다.

이번 공연은 헝가리의 가장 큰 문화축제로 알려진 ‘부다페스트 스프링 페스티벌’의 프로그램으로 선정돼 열린다.

지난 2013년에 초연된 ‘묵향’은 매·난·국·죽 사군자를 소재로 고고한 선비의 기품을 한 폭의 수묵화처럼 담아낸 공연이다.

문체부에 따르면 묵향은 윤성주 안무가가 그려낸 무용수들의 미세한 움직임과 정구호 연출가가 표현한 세련된 무대와 의상 디자인이 어우러져 한국 춤의 멋을 간결하고 정제된 현대적 감각으로 해석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공연은 앞서 프랑스, 홍콩, 일본, 베트남 등에 초청됐다.

한편, 양국은 이번 공연 외에도 수교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공동 기념로고’를 제작했다.

문체부는 “앞으로 각종 수교 행사에서 기념로고를 사용해 30주년의 상징성을 더욱 높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린 기자 gri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