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계(국제) 아시아/호주
에베레스트 관문 공항에서 네팔 소형 항공기가 헬기 2대와 충돌, 3명 사망
네팔 루쿠라 공항에서 이륙하는 동안 헬기 2대에 충돌한 서밋 에어의 L410 기종 (2019 년 4 월 14 일 촬영).ⓒAFPBBNew

[크레디트 ⓒAFPBBNNews=KNS뉴스통신]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Mount Everest)주변 지역의 관문 네팔 루쿠라(Lukla)공항에서 14일 이륙중인 소형 항공기가 활주로를 벗어나 헬리콥터 2대에 충돌해 3명이 사망하고 3명이 부상하는 사고가 일어났다고 당국이 밝혔다.

이 공항은 세계에서도 이착륙이 어려운 공항으로 알려져있다.

루쿠라 공항 관계자가 AFP에 밝힌 바에 따르면, 서밋 에어(Summit Air)가 운항하는 수도 카트만두 행 L410 항공기 부조종사 1명과 지상에 있던 경찰관 1명의 사망이 현장에서 확인되었다.

경찰 당국에 따르면, 다른 경찰관 1명이 카트만두의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다.

먼저 공항 당국자는 "소형 비행기가 이륙하는 동안 헬기 주기장의 방향에 헬기 2대와 충돌했다. 부상자 치료를 위해 카트만두에 후송됐다" "사고 원인은 알 수 없다" 고 말했다.

루쿠라 공항은 매년 에베레스트로 향하는 많은 등산객에 이용되고 있으며, 봄 등산 시즌이 시작하는 4월은 특히 혼잡하다.

ⓒAFPBBNews

AFPBBNews=KNS뉴스통신  .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AFPBBNews=KNS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인터뷰] 나성운 성운하우스(주) 대표 "한우물을 파다 보면 부동산 전문가가 되겠죠"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