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0 10:16 (목)
손학규, 다음 주 지명직 최고위원 2명 임명 검토
상태바
손학규, 다음 주 지명직 최고위원 2명 임명 검토
  • 김해성 기자
  • 승인 2019.04.12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해성 기자]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공석 중인 지명직 최고위원 2명을 다음 주 중 임명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손 대표는 지난해 9월 전당대회에서 대표로 선출된 이후 지명직 최고위원 두 자리를 임명하지 않은 채 공석으로 둬 왔다.

손 대표는 지명직 최고위원으로 현역 의원 1명과 원외 조직위원장 1명을 각각 임명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바른미래당의 한 핵심 당직자는 "손 대표가 최고위 파행을 막기 위해 지명직 최고위원 임명을 추진 중"이라며, "중진 의원들을 만나 후보를 추천받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바른미래당 최고위는 손 대표와 김관영 원내대표, 하태경·이준석·권은희 최고위원, 김수민 청년 최고위원, 권은희 정책위의장 등 7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 가운데 하태경·이준석·권은희 최고위원 등 3명은 4·3 보궐선거 참패 이후 지도부 총사퇴 등을 주장하며 최고위에 참석하지 않고 있어, 파행이 이어지고 있다.

김해성 기자 hskimi@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