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4 13:43 (수)
'살림남2' 율희 아빠, 사위 최미환 혼내고 싶었던 사연은?
상태바
'살림남2' 율희 아빠, 사위 최미환 혼내고 싶었던 사연은?
  • 조성환 기자
  • 승인 2019.04.13 0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조성환 기자] ‘살림남2’ 율희 어머니가 율희의 임신 당시를 회상했다.

10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FT아일랜드 최민환과 라붐 전 멤버 율희와 아들 재율, 쿨 김성수와 딸 혜빈 양, 김승현과 딸 수빈과 가족들의 파란만장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율희, 최민환 부부는 이사한 처가 집들이에 나섰다. 율희의 이모들이 모두 이곳에 방문했고, 최민환은 가시방석에 앉은 듯 어쩔 줄 몰라했다.

율희 어머니는 율희와 최민환의 결혼을 접한 당시를 회상하며 “(남편이 최민환 오면) 혼내주겠다고 막 그랬었다”라고 말했다. 최민환 장인은 “그때 ‘아차’ 싶더라”라며 아찔했던 순간을 전했다.

최민환 장인 역시 어린 나이에 아내와 결혼해 갖은 고생을 했던 시절을 털어놨다. 그는 “병원 갔더니 (아내가) 이미 아기 낳았더라. 쪽지에 ‘아기 낳고 올게’ 이러고 병원 갔더라”라며 가진 것 하나 없이 어린 나이에 결혼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조성환 기자 holic10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