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북 완주군 더블
완주군 창업보육센터, 4차 산업혁명 시대 준비 위해 무한상상실 운영창의공작교실 구이초에서 진행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완주군 창업보육센터 무한상상실이 직접 학교를 찾는다.

이에 11일 군은 구이초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무한상상실 하브루타+창의공작 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완주진로교육지원센터와 구이초등학교가 손잡고 지역의 아이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준비할 수 있도록 한 것.

창의공작 교실에서는 창의력 향상에 좋은 유대인들의 질문식 토론법인 ‘하브루타’와 ‘로봇과학 체험’을 진행한다.

12일부터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문강사진이 직접 찾아가 총 10회에 걸쳐 교육이 이뤄지며, 1~6학년까지 전교생이 참여하게 된다.

강평석 사회적경제과장은 “찾아가는 무한상상실이 지난 2017년에는 작은도서관, 2018년에는 지역아동센터에서 진행됐는데 올해는 초등학교까지 확대돼 더욱 의미 있는 것 같다”며 “청소년들이 양질의 프로그램을 배우고 익혀서 창의적인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완주군 창업보육센터 무한상상실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에서 후원하고 있으며, 전북에서는 유일하게 거점기관으로 선정돼 운영되고 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봉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