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1 08:50 (금)
대전시, 가정 수도꼭지 수질까지 관리한다
상태바
대전시, 가정 수도꼭지 수질까지 관리한다
  • 김선영 기자
  • 승인 2019.04.04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상수도본부, 우리집 수도꼭지 수질검사 실시

[KNS뉴스통신=김선영 기자]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수돗물의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연간 2160곳의 세대를 대상으로 각 가정 수도꼭지를 통한 수질검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3일 밝혔다.  

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수질검사는 송촌, 월평, 신탄진 정수사업소 공무원들이 수질검사팀을 꾸려 관내 가정 및 단체 시설을 대상으로 수도꼭지에서 직접 채수해 일반세균, 대장균 등 8개 항목에 대해 실시한다.

이번 수질검사는 수도꼭지의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한 것으로 대상은 지역별 무작위로 선정하며, 수질검사 결과 부적합 시 오염원인 규명을 통해 수돗물 공급과정 관리를 강화 등의 조치가 이뤄질 예정이다.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수장에서 가정까지 수돗물의 안전한 공급과정을 지속적으로 확인해 대전시민의 보건위생 향상과 수인성 전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도꼭지 수질검사와 별개로 가정 내 수질을 확인하고 싶은 시민은 누구나 대전상수도사업본부에 ‘우리집 수돗물 안심확인제’를 신청하면 무료로 수질검사를 받을 수 있다.

김선영 기자 ksy356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