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8 23:18 (금)
증평군, 납세자 권익보호…‘납세자권리헌장’ 개정
상태바
증평군, 납세자 권익보호…‘납세자권리헌장’ 개정
  • 성범모 기자
  • 승인 2019.04.04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청사 <사진=KNS뉴스통신 DB>

[KNS뉴스통신=성범모 기자] 충북 증평군은 납세자의 권익보호를 위해서 ‘납세자권리헌장’을 개정한다고 4일 밝혔다.

지난 1997년 10월에 제정된 ‘납세자권리헌장’은 각종 조세관련 범칙사건이나 세무조사 시 납세자로서 권리를 알리는데 활용돼왔다.

허나 제정 후 많은 기간이 지나며 세무조사 연기권 및 납세자보호관 제도가 도입되는 등 매년 변화하는 세무환경을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이 제기돼왔다.

또, 최근에는 대법원이 세무조사에 대한 절차적 권리를 엄격히 적용하며 개정 필요성이 더 높아졌다.

이번 개정안에는 납세자보호관의 권리구제 절차 설명의무, 세무조사 대상자 선정에 관한 사항, 연기 통지를 받을 권리 등 납세자의 권리가 한층 강화된 내용이 포함된다.

또한, 현재 항목별 나열된 권리내용을 세무조사 진행순서별 서술문 형식으로 바꿔 이해도를 높일 방침이다.

이번 개정안은 행정예고를 거쳐 오는 19일에 고시된다.

군 관계자는 “개정되는 헌장을 준수해 납세자의 권리가 침해되지 않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성범모 기자 sbm4118@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