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1 17:18 (화)
전남교육청, 2019년 상반기 또래상담 지도교사 양성교육
상태바
전남교육청, 2019년 상반기 또래상담 지도교사 양성교육
  • 방계홍 기자
  • 승인 2019.04.02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또래상담으로 건강한 학교문화 조성한다
또래상담지도교사 양성교육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전라남도교육청이 또래상담자들의 상담 활동을 통해 자율․책임 중심의 학생 자치활동을 유도하고, 내담자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시스템 구축을 위해 ‘또래상담’ 사업을 적극 펼치고 있다.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은 이와 관련, 4월 1일(월)부터 9일(화)까지 학교 담당교사 등 총 231명이 참여한 가운데 전남여성플라자(서부권), 여수교육지원청(동부권)에서 또래상담 지도교사 양성교육을 실시한다.

또래상담 사업은 2012년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범정부 대책의 일환으로 교육부와 여성가족부가 함께 추진하고 있으며, 전남교육청은 올해 관내 총 427개 학교(초 217교, 중 121교, 고 89교)를 대상으로 운영한다.

이번 교육은 또래상담 동아리 운영 및 또래상담자가 갖춰야 할 소양과 자질 함양, 상담사례 교육 등 학교현장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도교육청은 또래상담 사업을 통해 전학 온 학생이 학교생활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학교를 안내하고 친구 되어주기, 내성적 성격으로 친구 사귀기가 어려운 학생과 함께하기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또래상담자가 주체가 돼 학교 내 또래 수호천사 및 칭찬함 운영, 학교폭력예방 캠페인 활동, 사과DAY 운영, 또래 간 멘토-멘티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또래 갈등을 미연에 방지한다. 특히, 또래 간 문제가 발생할 경우 조기에 개입함으로써 학교폭력을 예방하고, 학교문화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학생생활안전과 김성애 과장은“학생들 간 교우관계 회복이 학교 내 갈등상황을 예방할 수 있는 첫걸음이다.”며 “학생이 주체가 된 또래상담 활동이 학교문화조성에 이바지한다는 믿음으로 학교현장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교육청은 매년 또래상담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2017년에 이어 2018년에도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 1명, 여성가족부장관상 1명,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이사장상 3명 등 전국최다 수상을 이룬 바 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