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14:29 (토)
한국당 “경남FC 관계자 및 축구팬들께 죄송”
상태바
한국당 “경남FC 관계자 및 축구팬들께 죄송”
  • 조현철 기자
  • 승인 2019.04.01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FC 법적책임 등 강경입장
황교안 대표와 강기윤 후보자가 지난 30일 창원 경남FC 경기가 열리기 앞서 운동장에서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당>

[KNS뉴스통신=조현철 기자] 지난 3월 30일 오후 경남FC 축구장 내 황교안 대표 및 강기윤 후보자들의 선거운동과 관련하여 자유한국당 경남도당이 입장을 밝혔다.

 

경남도당은 1일 오전 경남 선관위 지도과에 위 사안을 문의한 결과 “공직선거법 106조 2항에 따르면, 다수인이 왕래하는 공개된 장소에서 정당 또는 후보자에 대한 지지 호소가 가능하다는 답변과 함께 선거법 위반은 없었음을 확 인 하였다”고 주장했다.

 

그럼에도 3월 30일 당일 한국프로축구연맹과 대한축구협회 규정에 경기장 내 선거운동을 금한다는 내용은 인지하지 못했다.

 

경남 도당은 “이번 일로 인하여 경남FC 관계자 및 축구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면서, 경남 FC는 선거운동복 착용을 금지하는 축구연맹의 규정을 성실히 집행하였다”고 밝혔다.

 

따라서 경남 FC 축구단이 이번 일로 인해 어떠한 불이익을 받지 않게 되길 희망 하며, 자유한국당은 경남 축구발전을 위해 노력을 다할 것이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성 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이번 사태에 대해 여야 4당은 진심어린 사죄와 책임을 요구하면서 일제히 비판에 나섰다.

 

 

 

 

 

 

조현철 기자 jhc@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