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9 21:10 (일)
해빙기 안전사고 등 각종 재난 제보는 #4949로
상태바
해빙기 안전사고 등 각종 재난 제보는 #4949로
  • 김덕녕 기자
  • 승인 2012.04.1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국토해양부(장관 권도엽)는 최근 해빙기 안전사고가 잇달아 발생함에 따라 취약시설물에 대한 긴급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며, 각종 재난이 발생하거나 징후가 있을 경우 #4949로 제보하면 신속한 사고처리 또는 예방이 가능하다고 12일 밝혔다.

한국시설안전공단에서 운영하는 #4949(재난영상전송시스템)는 재난 발생 시 발견자가 휴대폰으로 현장을 촬영하여 #4949로 전송하면, 시설안전공단과 관련기관에 동시에 전송해 신속한 상황전파와 초기 대응이 가능하도록 함으로써 2차 피해를 최소화하는 모바일 기반의 긴급 재난대응체계이다.

#4949는 재난발생시 상황전파를 위해 2,000여 개 정부기관이 공동 활용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평상시 안전순찰 및 시설점검 등 재난예방을 위한 현장 확인에도 활용되기 시작해 사용량이 급증하고 있다.

국토해양부는 소규모 생활기반시설(옹벽, 상가, 육교 등)의 안전을 위해 올해 2월부터 무상으로 안전점검을 시행해 주는 시설물 안전점검기동반을 운영하고 있다.

생활기반시설의 부실징후를 발견하였을 경우 한국시설안전공단의#4949 또는 유선(1599-4114) 등으로 제보하면 시설물 안전점검 기동반이 출동하여 해당시설물에 대해 무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한 후 원인규명 및 예방대책을 제시한다.

국토해양부는 해빙기 안전사고 등 각종 재난 예방을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바라고 있으며, 시설물 안전점검기동반이 본격적으로 운영될 경우 안전사고 예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