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8 08:25 (월)
인천 서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전국 최초 민관협력 '서구 클린로드단' 발대식 개최
상태바
인천 서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전국 최초 민관협력 '서구 클린로드단' 발대식 개최
  • 유기현 기자
  • 승인 2019.03.25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유기현기자]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전국 최초로 민․관 협력 ‘서구 클린로드단’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서구 클린로드단’은 구 청소차량 15대, 시 청소차량 8대, 사업장과 공사현장 살수차 38대, 총 61대(8개조 운영)로 구성됐으며, 미세먼지 예비 저감조치 및 비상 저감조치 발령 시 관내 주요도로(8개 구간)에서, 하루 두 차례(오전10~12, 오후14~16시) 책임 관리구간 도로를 일제히 살수 청소해 미세먼지를 낮춰나갈방침이라고 전했다.

주요도로 8개 구간은 1구간 검단로(8.4㎞), 2구간 원당대로(10.6㎞), 3구간 드림로(6.4㎞), 4구간 경명대로(9.1㎞), 5구간 봉오대로(7.0㎞), 6구간 중봉대로(6.8㎞), 7구간 봉수대로(9.0㎞), 8구간 서곶로(7.3㎞)로 총연장 64.6㎞이며, 평상시에는 시․구 청소차량이 도로청소를 실시한다.

구는 최근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날이 지속하고, 건조한 봄 날씨에 황사까지 오면, 미세먼지 고농도 상태가 계속될 것으로 판단해 주민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클린로드단’을 운영하게 됐다.

또, 이날 서구는 지하대회의실에서 대회의실에서 인천녹색환경지원센터와 공동주관으로 관내 비산먼지발생사업장 대표자 및 관리책임자 200여명을 대상으로 ‘비산먼지 비상 저감조치 특별교육’도 실시했다.

교육은 미세먼지 비상 저감조치 발령 시 주요 조치사항, 협조사항과 환경법규 사항으로 진행됐으며, 비산먼지 저감 실무 관리 요령 및 공사장 관련 주민 피해사례와 관리 우수사례 등도 함께 제공해 자율적으로 사업장에 대한 환경관리 능력도 제고했다.

한편 이날 이재현 서구청장은 사업장을 방문해, 최근 연이은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 저감조치 발령 시 조업시간 단축과 도로청소 확대 실시 등 정부방침을 적극적으로 협조해준 것에 고마움을 표시하고 현장 근로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독려했다.

이 청장은 “그동안 서구 주민들의 환경오염으로 너무 큰 고통을 받았다. 주민들에게 항상 미안하고 감사하다”며, “미세먼지 없는 클린서구를 만들기 위한 모든 역량을 집중해, 전국에게 가장 선도적인 미세먼지 저감대책 방안을 강구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