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22:30 (수)
KB국민은행, ‘3.1독립선언광장’ 후원금 1억원 조성
상태바
KB국민은행, ‘3.1독립선언광장’ 후원금 1억원 조성
  • 김도현 기자
  • 승인 2019.03.19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도현 기자] KB국민은행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기념영상 '대한이 살았다'의 공유 캠페인을 통해 ‘3.1독립선언광장’ 후원금 1억원 조성에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달 27일 SNS채널 등을 통해 공개된 ‘대한이 살았다’는 3.1운동 직후 서대문형무소 여옥사 8호실에 함께 투옥돼 옥중에서도 만세운동을 펼친 7인의 여성 독립운동가들(김향화, 권애라, 신관빈, 심명철, 임명애, 어윤희, 유관순)이 서로를 위로하고 독립에 대한 열망을 드높이고자 지어 부른 노래다.

후손들에 의해 가사만 전해지다 KB국민은행이 선율을 재창작했다. 정재일, 박정현, 김연아가 음원 및 기념 영상 제작에 참여했다.

KB국민은행은 3.1운동 100주년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기부 참여 활성화를 위해 해당 영상에 공유 및 좋아요 건당 3100원을 기부금으로 조성해 최대 1억원을 ‘3.1 독립선언광장’ 건립에 후원하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19일 현재 좋아요 및 공유 건수는 5만3000여건(조회수 약 300만건, KB금융그룹, KB국민은행, 스브스 뉴스 SNS 채널 합산 기준)으로 후원금 최대 규모인 1억원에 필요한 3만3000여건을 크게 초과했다.

후원금은 독립선언문이 선포된 서울 태화관 터 ‘3.1 독립선언광장’에 세워질 주춧돌 발굴 및 운반 비용 등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KB국민은행은 신인 동화작가 등용문인 2019년 KB창작동화집 '동화는 내 친구' 특별판 발행을 통해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을 계속해 나간다.

공모전에서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관련 특별 주제가 추가돼 지난 2월 한 달간 진행됐다.

특별 주제 306편을 포함해 811편의 동화가 접수됐으며, 최종 심사를 통해 독립운동의 한 장면을 가족사와 연계한 ‘강이 아는 일’이 대상작으로 선정됐다.

김도현 기자 kn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