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14:43 (월)
‘창덕궁 달빛기행’ 4월 4일 시작
상태바
‘창덕궁 달빛기행’ 4월 4일 시작
  • 김린 기자
  • 승인 2019.03.18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창덕궁에서 펼쳐지는 문화행사인 ‘2019 창덕궁 달빛기행’이 오는 4월 4일부터 10월 27일까지 매주 목~일요일 진행된다.

지난 2010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이어지고 있는 ‘창덕궁 달빛기행은’ 문화재청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이 주관하며 올해는 총 102회 행사가 예정돼 있다.

행사에서는 은은한 달빛 아래 청사초롱으로 길을 밝히며 창덕궁 곳곳의 숨은 옛이야기를 들을 수 있고 후원을 거닐며 밤이 주는 고궁의 운치를 마음껏 만끽할 수 있다. 또한 맛있는 다과와 함께 전통예술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올해 창덕궁 달빛기행의 상반기 42회(4월 4일~6월 9일) 입장권은 오는 20일 오후 2시부터 옥션티켓에서 판매한다. 내국인은 매주 목·금·토요일에 관람할 수 있으며 1인당 2매까지 예매 가능하다. 외국인은 매주 일요일에 관람할 수 있다. 문화유산 보호와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해 회당 100명으로 참여인원을 제한하고 있으며 사전예매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하반기 60회(8월 22일~10월 27일)는 오는 8월 7일 오후 2시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문화재청은 “우리 문화유산의 대표 활용 프로그램인 창덕궁 달빛기행을 통해 우리의 궁궐이 품격 있는 문화유산에서 우리 국민은 물론 세계인 누구나 누릴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 한 단계 도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린 기자 gri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