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1 22:31 (일)
논란의 항공기 보잉사 737맥스, 2027년까지 114대 도입 예정
상태바
논란의 항공기 보잉사 737맥스, 2027년까지 114대 도입 예정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03.14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자료화면 캡처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승객 전원 사망이라는 두 차례 사고가 발생한 미국 보잉사의 신형기 B737 맥스8을 둘러싸고 파문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 항공사들이 오는 2027년까지 114대의 B737 맥스 8 항공기를 도입할 계획인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홍철호 의원이 국토교통부를 조사 및 확인한 바에 따르면 대한항공,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티웨이항공 등 국내 항공사 4곳이 올해 4월부터 오는 2027년까지 총 114대의 B737 맥스8 항공기를 도입할 예정인 것으로 드러났다.

항공사별로 보면 제주항공이 56대로 가장 많았으며, 대한항공(30대), 이스타항공(18대), 티웨이항공(10대) 순이었다. 올해의 경우에는 4월부터 12월까지 대한항공 6대, 이스타항공 4대, 티웨이항공 4대 등 14대의 항공기가 도입될 예정이다.

홍 의원은 "국토교통부는 현행 항공안전법에 따라 철저한 조사를 거치는 동시에 해외 당국의 후속 조치사항을 계속 모니터링해 향후 도입되는 모든 항공기에 대한 조치계획을 선제적으로 수립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국 항공기 업체인 보잉사의 최신형 항공기 B737 맥스 8을 둘러싼 안전성 논란이 확산되면서 미국과 캐나다도 운항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10일 케냐 나이로비행 에티오피아항공의 맥스8 여객기는 이륙 6분 만에 추락해 탑승한 157명이 모두 숨졌다. 지난 해 10월 추락해 탑승자 189명 전원이 숨진 인도네시아 라이언에어 여객기도 해당 기종이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