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11:19 (수)
부산은행, 경남지역 소기업 및 소상공인 유동성 지원 협약식 실시
상태바
부산은행, 경남지역 소기업 및 소상공인 유동성 지원 협약식 실시
  • 신동엽 기자
  • 승인 2019.03.11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 할 것"
부산은행, 경남지역 소기업 및 소상공인 유동성 지원 협약식 11일 실시. <사진=부산은행>

[KNS뉴스통신=신동엽 기자]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은 11일 경남신용보증재단(이사장 구철회)과 ‘경남지역 소기업 및 소상공인 유동성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부산은행에 따르면 이번 협약을 통해 ▲경남신용보증재단에 5억원 특별출연 ▲경남지역 소기업 및 소상공인에 총 75억원의 협약보증대출 등 지역경제에 유동성 지원을 위해 실시됐다.

지원 대상기업은 경남지역에 본사와 사업장을 두고 있는 소기업 및 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한다. 또한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해 보증료 0.20%와 최대 0.70%의 대출금리를 특별 우대한다.

김성주 부산은행 여신영업본부장은 “경남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가겠다”며 “앞으로도 지역 소상공인의 든든한 성공파트너가 되어 생산적 금융의 확대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전했다.

신동엽 기자 eastshings@gmai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