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더블
김경진 의원, '5.18망언 국회의원 제명 촉구' 서명운동 나섰다

[KNS뉴스통신=윤광제 기자] 민주평화당 김경진 의원(광주 북구갑)이 5.18망언 논란을 일으킨 자유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의 의원직 제명 촉구 서명운동에 나섰다.

김경진 의원실이 기획 진행하는 이번 서명운동은 지난 8일부터 오는 5월 18일까지 광주에서 이어질 예정이다.

지난 2월 8일, 자유한국당 의원 3인은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공청회에서 5.18민주화운동은 ‘북한군이 개입한 폭동’이고, 5.18유공자는 ‘괴물 집단’이라고 폄훼하는 등의 망언을 하며 전 국민의 공분을 사고 있다.

현재 자유한국당은 김진태, 김순례 의원에 대한 징계를 유보하고 있는 가운데, 여야 4당이 제출한 징계안이 지난 7일 국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상정되었다.

김경진 의원은 “직접 거리로 나와 보니 5.18망언에 대한 시민들의 분노가 얼마나 극에 달했는지 온 몸으로 체감하고 있다”라며 “국회 윤리특위가 이번 징계안을 신속히 처리하지 않는다면 망언3인에 대한 국민의 분노가 국회를 항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김 의원은 “올바른 역사의식은 정치인 뿐만이 아니라 온 국민이 가져야 할 기본 소양”이라며 “이번 서명운동을 통해 대한민국 민주주의 역사를 부정하고 광주정신을 훼손한 5·18망언 3인의 국회의원직 제명을 위한 광주시민들의 뜻이 전달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윤광제 기자  ygj700@daum.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윤광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