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행정 더블
공공기관 평가, 사회적 가치 비중 확대 · ‘혁신 성장’ 신설

[KNS뉴스통신=윤광제 기자] 정부가 공공기관 평가에 사회적 가치에 대한 평가 비중을 늘리고 경영 혁신 노력과 성장 지표를 새로 만들어 반영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9일 서울지방조달청에서 2차관 주재로 '2019년 공공기관 경영평가단 워크숍'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을 확정했다.

기재부는 먼저 공공기관 평가에서, 일자리 창출과 사회 통합, 상생 협력 등 사회적 가치 지표에 대한 배점을 공기업은 19점에서 30점으로, 준정부기관은 20점에서 28점으로 각각 높이기로 했다.

또 국민들에게 제공하는 서비스 질을 높이고 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혁신노력 및 성과'와 '혁신성장' 지표를 새로 만들어 각각 3점과 2점을 부여할 계획이다.

이 밖에 지난해 대학생 위주로 시범 운영했던 '평가 참관단'을 공공서비스를 직접 받는 일반 시민과 협력업체, 관련 기관이 참여하는 '국민 참관단'으로 확대해 운영할 방침이다.

공공기관 경영 평가단은 9일 워크숍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평가에 들어가 현장심사 등을 거친 뒤 공공기관 운영위원회의 의결을 받아 오는 6월 중순까지 확정할 계획이다.

윤광제 기자  ygj700@daum.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윤광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