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7 00:01 (금)
부산 북구 "신중년 화이팅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협약식 개최
상태바
부산 북구 "신중년 화이팅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협약식 개최
  • 신동엽 기자
  • 승인 2019.03.08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북구, 신중년층을 위한 ‘재능기부형 일자리’ 사업 협약식 현장. <사진=부산 북구>

[KNS뉴스통신=신동엽 기자] 부산 북구(구청장 정명희)는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의 활발한 추진을 위해 금곡종합사회복지관과 지난 7일 협약을 체결하고 퇴직한 전문인력을 활용한 사회서비스 일자리사업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8일 부산 북구에 따르면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이란 전문경력과 노하우를 가진 만50세 이상 은퇴자들을 비영리기관‧사회적기업 등과 매칭해 사회공헌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자원봉사형 일자리 사업이다.

베이비붐 세대 대량 은퇴에 따라 전문성과 경력을 가진 중장년은 증가하나, 재정구조가 열악한 비영리단체 및 사회적기업 등에서는 인력이 부족하기때문에 퇴직인력을 비영리단체 등과 매칭해 사회서비스를 확산하고 고령화 문제에 대응하겠다는 취지이다. 

이번 협약을 체결한 금곡종합사회복지관은 고용노동부의 ‘2019년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의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사업의 참여기관 및 참여자 50명을 모집한다. 지원자격은 해당분야 경력 3년 이상 또는 해당분야 국가기술 자격증을 소지한 만 50세 이상의 퇴직자로서, 생계보다는 사회공헌에 관심이 많은 북구 주민이나 북구 내 활동 희망자로 선발할 예정이다.

정명희 북구청장은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은 퇴직인력에게는 사회 재참여의 기회를, 지역사회에는 복지사각지대 해소 등 지역문제 해결의 계기를 마련하는 일거양득의 사업”이라며 “지역의 공익활동 수요와 해당분야의 퇴직경력자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연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신동엽 기자 eastshings@gmai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