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더블
2019학년도 첫 전국연합학력평가 실시서울시교육청 주관, 3월 7일 전국 고1,2,3년 학생 107만여 명 참여
▲ 서울시교육청 전경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2019학년도 첫 전국연합학력평가가 오는 7일(목) 서울시교육청이 주관해 실시된다.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학생들의 대학수학능력시험에 대한 적응력을 제고하고, 대학진학 및 자기주도학습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 고등학교 1,2,3학년 학생 107만여 명을 대상으로 2019학년도 첫 전국연합학력평가를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전국연합학력평가는 서울에서 273교 25만 명(전국 1891교 107만 명)이 참여하며, 08:40부터 16:32까지(시험시간 352분) 4교시에 걸쳐 실시된다.

이번 평가에서 고3의 경우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체제에 맞춰 국어와 영어는 공통 유형으로 하고, 수학은 가·나형 중 선택할 수 있도록, 한국사는 필수로 응시하도록 했다.

고2의 경우에도 2015교육과정 운영 상황과 2021학년도 대수능 체제를 고려해 고등학교 1학년까지 학습한 내용을 토대로 수학은 가․나형, 탐구과목은 각 선택 과목별 문제지를 제공한다.

또한 3개 학년 모두 교육과정에 충실하고 참신하면서도 사고력 및 문제해결능력을 측정하는 문항으로 구성해 학교 수업에 충실한 학생이면 해결할 수 있도록 출제했다.

개인별 성적표는 3월 25일 제공될 예정이다. 고1,2,3 영어와 한국사, 고1 탐구영역은 절대평가로 원점수와 등급을 기재하며, 이외 영역(과목)은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을 기재한다. 성적처리 기관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
[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