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14:56 (화)
강남구, 3·1운동 100주년 맞아 특별한 전야행사 펼친다!
상태바
강남구, 3·1운동 100주년 맞아 특별한 전야행사 펼친다!
  • 남예원 기자
  • 승인 2019.02.28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이 내 손안의 태극기 캠페인을 하고 있다.<사진=오혜성 MC>

[KNS뉴스통신=남예원 기자]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으로 도약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는 3·1운동 100주년을 맞이해 특별한 전야행사 펼친다. 18일부터 스마트 폰 배경화면에 태극기를 띄우는 캠페인 ‘빛 날려라! 태극기’에 이어 강남 구만의 전야행사를 준비 중인데 28일 전 직원이 참여하는 특별한 행사가 개최된다.

■ 강남구청 전 직원, 28일 하루 동안 100주년 태극기를 상징하는 흰색 복장으로 근무한다. 흰색 바탕에 태극문양과 건곤감리로 이뤄진 태극기, 이를 콘셉트로 개발된 100주년의 문을 여는 ‘태극패션’을 선보인다. 강남구청 전 직원은 28일 아침 근무시간부터 저녁 퇴근시간까지 3·1운동 10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 는 마음으로 강남구의 100주년 공식 엠블럼이 디자인된 흰색 태극 후드티 를 입고 근무하는 것이다. 이는 100년 전, 흰색 태극기의 물결이 전국에서 펼쳐졌듯이 강남구청에서도 하루 종일 흰색 물결이 펼쳐지는 것이다.

28일 오후 3시, 3·1운동 100주년 기념 ‘스마트폰 태극기 퍼포먼스’ 펼친다.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스마트폰 태극기 게양 캠페인을 펼치고 있는 강남구는 이날 오후 3시 매우 특별한 퍼포먼스를 진행한다. 1층 구청 로비에서 펼쳐지는 스마트폰 태극기 퍼포먼스는 공식 엠블럼이 들어간 흰색 후드티를 입은 구청직원들이 참여하는 퍼포먼스로 스마트폰 화면에 태극 기를 채우고 100년 전 3·1운동의 의미를 표현하는 행사로 어둠속에서 더 욱 빛나는 빛의 태극기를 테마로 한 퍼포먼스다. 구청 직원들이 참여하는 이번 퍼포먼스는 ‘스마트폰 태극기 단체 인증샷’을 찍은 후, 구청 로비의 전등 소등 후 스마트폰 플래시를 활용해 ‘빛의 메시지’를 선보인 후 마지 막으로 ‘100년의 함성’으로 마무리 된다. 100년의 함성은 유튜브로 생중계 되는데, 강남에서 전 세계로 “빛 날려라! 태극기” “손흥민, 김연아 선수, 방 탄소년단도 참여해 주세요!”를 외친 후 나아가 대한민국 국민, 전 세계인 들의 참여를 권하는 외침으로 이어진다.

행사의 대미는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와 강남합창단의 ‘빛 날려라! 태극 기 콘서트’로 마무리 된다. 100주년을 상징하는 공식 엠블럼 ‘100의 형상’ 을 강남합창단과 직원들이 만든 후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의 아리랑 연주 와 함께 합창이 펼쳐진다. 합창이 울려 퍼지는 순간에도 ‘스마트폰 태극기’ 를 손에 들고 100년의 함성을 재현하는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 “강남에서 전 세계로” 스마트폰 태극기 인증샷 캠페인을 전개한다. 외국인 참여로 이어져 18일부터 시작된 스마트폰 태극기 게양 릴레이 캠페인은 강남구청 직원부터 참여하기 시작해 강남을 넘어 전국으로, 전 세계로 경계 없이 퍼져 나가고 있다. 이는 100주년의 의미를 인식한 일반 시민의 마음을 움직인 결과로, 스마트폰만 있으면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캠페인이기에 가 능한 일이다.

또한 100주년의 메시지는 외국인들의 참여로 이어지고 있다. 한국에 유 학 온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펀데이코 리아네트웍스와의 협업으로 시작된 외국인 참여 캠페인은 100주년의 의미 를 대한민국 국민만의 염원이 아닌 세계인의 염원으로 승화시키고자 시작 됐다. 25일부터 시작되는 외국인 참여 캠페인은 16만 외국인 유학생들의 참여와 그들의 친구에게까지도 전달하게 돼 세계인이 우리의 3·1운동 100 주년을 인지하게 되는 글로벌 캠페인이 될 것이다.

캠페인 참여 방법은 공식 영문 슬로건이 들어간 태극기와 엠블럼을 다 운 받은 후 인증샷을 찍어 자신의 SNS로 올리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3월 1일 0시, 3·1운동 100주년이 되는 최초의 시각에 32개의 초대형 디지털 태극기가 게양된다! 100년이 되는 첫 시간인 3월 1일 0시, 강남구 전역에 있는 32개의 대 형옥외전광판에는 ‘빛으로 거듭난 태극기’가 31분간 게양된다.

100년 전 우리 선인들의 외침은 기리기리 빛나야 한다. 또한 빛은 어둠 속에서 더욱 빛나는데, 빛으로 거듭난 태극기의 게양은 대한민국 3·1운동 100주년의 문을 여는 시작이 될 것이다. 이호현 총무과장은 “스마트폰과 옥외전광판 등 디지털 매체로 강남구만 의 3.1절 기념행사를 준비해 세대를 넘어 전 세대, 지역을 넘어 전 세계인 이 참여하는 행사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3.1운동 100주년 맞아 강남구청 직원들이 내 손안의 태극기 캠페인을 하고 있다.<사진=오혜성 MC>

남예원 기자 km68540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