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21:47 (목)
전국 최초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
상태바
전국 최초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
  • 김선영 기자
  • 승인 2019.02.27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인당 30만 원씩 총 300대 …28일부터 신청·접수

[KNS뉴스통신=김선영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전기자전거의 보급을 통한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전국 최초로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 사업을 시작한다.

이번 사업은 작년 3월부터 일정 요건을 갖춘 전기자전거의 자전거도로 이용이 가능해짐에 따라 생활교통수단으로서 전기자전거의 이용률을 높이고자 추진된다.

지원 규모는 1인당 30만 원씩 총 300대로, 지원 신청은 오는 28일부터 3월 16일까지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시는 지원신청자 중에서 전자 추첨을 통해서 예비후보자를 선정하고, 이들에 한해서 서류를 제출받아 빠르면 4월 말경 대상자를 확정할 계획이다.

예정대로 4월 말 지원대상자가 확정되면, 5월부터는 지원대상자에 한해 보조금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보조금이 지원되는 전기자전거는 ‘자전거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서 정하는 자전거도로로 통행이 가능한 전기자전거로서, 자전거행복나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보현 도로과장은 “전기자전거가 기존 자전거에 비해서 힘이 덜 들어 여성과 노인들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사업으로 자전거가 출퇴근 등 생활형 교통수단으로 많이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보조금 지원 관련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하거나 시청 도로과로 문의하면 된다.

김선영 기자 ksy3569@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