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15:43 (수)
'아내의 맛' 제이쓴 "홍현희 고생 많이 하더라"...무대 뒤 고충은?
상태바
'아내의 맛' 제이쓴 "홍현희 고생 많이 하더라"...무대 뒤 고충은?
  • 황인성 기자
  • 승인 2019.02.26 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 '아내의 맛' 제이쓴이 홍현희의 일터에 방문해 특별 게스트로 깜짝 등장하는 모습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제이쓴이 아내 홍현희의 일터에 방문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제이쓴은 홍현희 두 사람은 결혼식 답례품을 준비했고 ’코빅' 대기실을 찾았다.

이어 제이쓴은 아내 홍현희가 출연하는 '코미디 빅리그'에 특별 게스트로 깜짝 출연했다. 

제이쓴은 대기실에서 홍현희와 함께 합을 맞추며 무대를 준비했다. 

이어, 본격적인 무대에 등장한 제이쓴은 여유롭게 무대를 마치고 나왔다. 하지만무대에서 내려오자마자 긴장감에 주저 앉아버렸다.

제이쓴은 "진짜 고생 많이 하더라. 쉬운일 아니더라"라며 아내 홍현희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