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7 18:35 (월)
미세먼지 정밀 예측 가능해진다…“선제 대응”
상태바
미세먼지 정밀 예측 가능해진다…“선제 대응”
  • 김선영 기자
  • 승인 2019.02.25 14:4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형 대기질 분석·진단 시스템 본격 운용…대기질 정보 사전 제공

[KNS뉴스통신=김선영 기자] 충남보건환경연구원(원장 최진하)은 신속하고 촘촘한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충남형 대기질 분석·진단시스템’을 활용, 대기질 예측 정보를 제공한다고 25일 밝혔다.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최근 국내외 영향 등으로 고농도 미세먼지가 빈번하게 발생,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이에 따라 보건환경연구원은 최근 고농도 대기오염 발생예측, 유입경로 파악, 사업장 및 배출원별 영향분석, 대기질 개선대책 효과분석 등의 기능을 갖춘 시스템을 구축했다.

특히, 충남의 주요배출지역에서 발생하는 배출가스의 확산분포를 분석 할 수 있는 기능은 전국 17개 시·도 중 충남이 유일하다.

연구원은 이 시스템을 활용해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기간 동안 세 차례 고농도사례 원인을 분석하는 한편, 미세먼지 고농도 발생이 예상되는 시점에는 관련기관에 대기질 예측정보를 사전에 제공, 선제적 대응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연구원의 충남지역 예측모델을 활용하면 1㎢ 상세 격자단위의 정밀예측이 가능할 것”이라며, “정확하고 상세한 대기질 원인분석과 예측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선영 기자 ksy3569@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Jeffrey 2019-02-25 15:02:25
김선영기자님 유익한 정보 항상 감사해요~~

YS 2019-02-25 14:59:00
와~~도지사 없어도 일들 열심하 하네요~ 다른 지자체도 이거 도입해서 쫌이라도 더 맑은 공기 마시고 삽시다. ~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