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14:46 (화)
'류지혜 폭로 논란' 이영호 "고소할 생각 없다...술 취해서 그랬을 것"
상태바
'류지혜 폭로 논란' 이영호 "고소할 생각 없다...술 취해서 그랬을 것"
  • 황인성 기자
  • 승인 2019.02.23 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 류지혜에게 이영호가 드러낸 입장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19일 레이싱 모델 겸 인터넷방송 진행자(BJ) 류지혜(30)가 전 프로게이머 이영호(27)와 관련해 임신과 낙태를 폭로했다. 이어 교제 당시 데이트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해 누리꾼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는 상황.

이에 이영호는 "당분간 방송을 휴방해야 할 것 같다. 멘탈을 잡을 수 없는 상황인 것 같다"고 힘든 심경을 고백했다.

류지혜는 2차 폭로전에서 이영호의 데이트 폭력을 주장하며 "걔가 저 때린 적도 있다. 무릎 꿇게 한 적도 있다. 바람을 피웠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영호는 류지혜의 1차 폭로에 분노하며 법적 대응을 언급했지만 이후 "만났던 사람인데 고소할 생각은 없다. 그 사람의 모든 것을 알기 때문이다.  분명 술 취해서 그랬을 것이다. 항상 모든 일에는 술이 있었다"라고 입장을 표명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