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23:06 (일)
'비디오스타' EXID LE, 팀동료 혜린과 에피소드 고백 "임시리더 시절 고생했다"
상태바
'비디오스타' EXID LE, 팀동료 혜린과 에피소드 고백 "임시리더 시절 고생했다"
  • 서미영 기자
  • 승인 2019.02.21 0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서미영 기자] 래퍼 딘딘과 래퍼 LE가 '비디오스타'에 출연했다.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녹화 현장에서 딘딘은 쌈디와 그레이를 향한 서운함을 드러내 스튜디오가 술렁였다. 사건의 발단은 본인 곡 '딘딘은 딘딘'의 제작 비화 토크. 

싸이의 '강남 스타일'처럼 국민 노래가 될 줄 알았다던 딘딘은 쌈디와 그레이의 부추김 때문에 투자가 더 들어갔다고 밝혔다.

한편 요즘 新 예능 대세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딘딘이 연애를 못 하고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딘딘은 평소 주변 지인들이 잦은 소개팅 자리를 주선해주지만 그 자리에서 마음에 드는 이성이 나타나도 바쁜 활동 탓에 관계를 이어나가지 못한다고 밝혀 주변의 안타까움을 샀다.

EXID의 래퍼 LE는 '비디오스타'에서 임시 리더 시절 고충을 털어놨다. LE는 EXID의 리더였던 멤버 솔지를 대신해 임시 리더가 됐는데, 그 기간 동안 혜린의 이상 행동에 미쳐버릴 뻔했다는 것. 

평소 혜린과 절친한 MC 박나래는 전혀 제어가 되지 않는다는 LE의 말을 듣고 깊은 공감을 보였다.

이어 남심 홀리는 카리스마 래퍼 LE가 '비디오스타'에서 이상형을 공개해 주목을 받았다. LE는 "요즘 연애하고 싶은 남자가 누구냐"는 MC의 질문에 "저는 야한 남자 좋아해요"라고 파격발언, 스튜디오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