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 사회 더블
오산시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 '철저한 감시' 차량 절도범 잡았다
오산시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 전경.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오산시(시장 곽상욱)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가 철저한 모니터링과 결찰과의 신속한 공조를 통해 차량 절도 현행범을 잡아 눈길을 끌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8일 새벽 5시1분께 센터 상황실 요원이 CCTV 모니터링 중 20대 남성 1명이 궐동 골목길 주변에 주차된 자동차 주의를 맴돌며 차량의 조수석 문을 당겨보고 열리자 운전석으로 들어가 한동안 차량을 뒤진 후 옷가지 등의 물건을 들고 나오고 계속 이동하며 주차된 다수의 차량의 손잡이를 잡아 당기며 빌라 주차장을 배회하는 현장을 5시 13분경 112에 신고하여 30여분만에 검거했다.

센터 관계자는 "범죄 다발지역인 신궐동지역에 전국 최초로 설치한 국가 인프라지능 정보화사업 빅데이터 및 딥러닝을 탑재한 스마트관제를 이용해 차량 절도범을 빠르게 검거할 수 있었다"며 "관내 범죄 취약지구를 중심으로 방범 CCTV 모니터링을 더욱 강화해 범죄예방 등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도 기설치된 474곳 1천798대의 CCTV를 24시간 모니터링 관제를 통해 안전한 오산시를 만들어갈 방침이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정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