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0 09:58 (화)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구미유치 위해 270만 경북도민 맞손
상태바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구미유치 위해 270만 경북도민 맞손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1.24 2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는 24일 영양군에서 개최된 경북도시장군수협의회의에서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한 도내 시장군수 23명이 참석한 가운데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구미유치 성명서‘에 공동서명하고 발표했다.

이날 장세용 구미시장은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투자 유치는 구미시 뿐만 아니라 수도권 규제완화로 인해 날로 침체되고 있는 대구·경북 전체 경제 회생을 위해 23개 시군, 270만 도민이 함께해 줄 것”을 호소했다.

이에 도내 시장·군수들은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투자유치 필요성에 공감하고 전 도민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하고 성명서에 서명했다.

구미시에서는 지난해 12월 27일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구미유치를 위한 관계기관 긴급대책회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시작했다.

장세용 시장이 직접 정부 관련부처를 방문해 수도권공장총량제 특별배정 등 수도권규제완화는 지방을 고사시킬 수 있는 정책임을 설명하고 빠른 시일 내에 청와대도 방문할 계획이다. 아울러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사업 유치를 위한 대응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할 계획이다.

한편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구미유치를 위해 SK본사 방문, 아이스버킷 챌린저 운동, 청와대 국민청원, 손편지 쓰기, 42만개 종이학 접기 운동, 각종 기관단체 성명서 발표, 서명운동을 펼치는 등 반도체 특화 클러스터 투자유치를 위한 염원을 표출하고 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