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4 08:36 (토)
음성군 시장로 '전선 지중화 사업' 한국전력공사 승인
상태바
음성군 시장로 '전선 지중화 사업' 한국전력공사 승인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9.01.15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군 읍성읍 시장로 전경 <사진=음성군>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음성군은 민선7기 군수 공약사업으로 추진 중인 전선 지중화 사업이 한국전력공사로부터 승인돼 음성읍 시장로(교동 사거리에서 평곡 사거리까지 총 1.3㎞ 구간)가 공모에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오는 2020년부터 2년간 음성읍 시장로 1.3km 구간에 총사업비 55억원을 투입할 예정으로 정확한 공사비는 한국전력공사 및 통신사와의 협약 체결 후 실시설계를 거쳐 산출되며 2021년까지 공사를 마무리 할 계획이다.

전선 지중화 사업은 해당 구간의 전주와 통신주를 제거하고 전선과 각종 통신선을 지하로 매설하는 사업으로, 현재 음성군에서는 지중화 사업으로 추진 중인 지역은 맹동면 시가지 880m, 대소면 시가지 530m, 삼성면 시가지 610m등 총 2,020m 구간에 시행 중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추가된 음성읍 시장로 지중화 사업으로 보행자의 통행 불편을 해소하고 교통여건 개선과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도시 미관 역시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