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6 15:26 (수)
대구·경북, CES 2019 현장서 해외경제사업 '상생협력' 약속
상태바
대구·경북, CES 2019 현장서 해외경제사업 '상생협력' 약속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9.01.10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영진 시장과 이철우 도지사가 해외 경제관련 사업 공동협력 합의문에 서명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구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대구시와 경북도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9 전시회에서 ‘대구·경북 상생협력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역 기업의 글로벌 시장진출을 위한 상생협력을 약속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지난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대구·경북 상생협력 간담회’를 개최하고 전국 유일 지자체 공동관인 ‘대구공동관’과 주요 전시관을 함께 둘러 봤다.

이날 행사에는 권영진 대구시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외에 대구·경북 관계자, 이인선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등 기관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해 대구·경북 상생협력 방안에 대한 토론과 4차 산업혁명 기술동향과 성과사례 등을 공유했다.

권영진 시장과 이철우 도지사는 현재의 대구공동관을 대구·경북공동관으로 확대 조성해 지역기업의 세계시장 진출과 지역산업 발전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다짐했다.

이를 위해 대구와 경북은 CES 2019 참가를 계기로 향후 각종 해외 경제관련 사업의 공동협력을 확대 추진하기로 하는 공동협력 합의문에 서명하고 한뿌리 경제공동체 실현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이번 합의문에는 2020년부터 국제전자제품박람회 공동참여, 중소기업 수출지원을 위한 무역사절단 파견 및 국내외 전시무역박람회 등 수출지원 마케팅사업의 공동추진 확대, 해외관련사업 국비확보 및 신규 사업 발굴 등에 대해 공동협력 한다는 내용이 담겨져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경북의 상생협력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며 과거와 다르게 상생협력을 넘어 대구·경북의 경제공동체를 위해 5년, 10년 뒤를 내다보는 장기적이고 실질적인 상생 협력을 추진할 것이다”고 밝혔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