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더블
나경원 "조국 민정수석은 핸드폰 사찰·영혼 탈곡기 수석"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9일 청와대 조국 민정수석을 향해 "핸드폰을 수색하면 양심과 영혼까지 나온다"며 핸드폰 사찰 수석, 영혹 탈곡기 수석이라고 명명(命名)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중진연석회의에서 "조 수석은 지난 2012년 4월 자신의 트위터에 영장 없는 도청, 이메일 수색, 편지 개봉, 예금계좌 뒤지기는 불법이라고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불법 사찰의 정의를 (조국 수석) 본인이 올렸는데 해당하는 것을 다 했다"며 "본인이 이미 과거에 인정한 불법 사찰을 자인한 수석은 사과하고 법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조국 수석은 김태우 수사관 논란과 관련해 청와대 공무원의 휴대폰을 임의 제출받아 수색한 바 있다.

나 원내대표는 이어 "청와대에 있는 디지털 포렌식 장치는 전 정권 때부터 있었느니 없었느니 얘기하지 말고 폐기해야 한다"면서 "조 수석은 사과하고 법적 책임을 지는 게 맞다"고 거듭 주장했다.

더불어민주당을 향해서는 "청와대의 쏟아지는 권한 남용 사건에 대한 비판을 야당의 정치공세라고 하면서 국회를 셧다운 하는 청와대의 에이전트"라며 "입법부 본연의 임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책무를 방기하지 말라"고 촉구했다.

한편, 나 원내대표는 청와대 행정관이 육군찬모총장을 만난 것과 인사 자료 유출 논란에 대해서도 명명백백히 밝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인터뷰] 최정애 종합채널 CBM쿡 대표-전통 음식 명인…음식으로 국위 선양까지
[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인터뷰] 치협 김철수 협회장에게 듣는 ' 대한치과의사협회 중점 추진정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