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12:36 (수)
BNK금융그룹 ‘동남권일자리창출1호 펀드’ 운용 개시
상태바
BNK금융그룹 ‘동남권일자리창출1호 펀드’ 운용 개시
  • 신동엽 기자
  • 승인 2019.01.07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울경 지역의 일자리 창출 기여 할 것
"지역특화 펀드로 활성화 시켜 나가겠다"
BNK 부산은행 본점. <사진=KNS뉴스통신 DB>

[KNS뉴스통신=신동엽 기자]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이 BNK투자증권 등 계열사를 통해 부산·울산·경남 지역의 성장 유망한 벤처기업과 중소기업에 투자하는 ‘동남권일자리창출1호 펀드’를 운용한다.

7일 BNK부산은행에 따르면 이 펀드는 지난해 9월 한국모태펀드(Korea Fund of Funds) 운용사인 한국벤처투자(주)(대표이사 주형철)가 총 7개 분야로 모집한 위탁운용사 선정 공모에 BNK투자증권이 ‘혁신성장’ 분야의 위탁운용사로 선정되면서 결성되었다.

‘동남권일자리창출1호 펀드’는 BNK투자증권이 운용하고 부산은행과 경남은행, BNK캐피탈 등 BNK금융그룹 계열사가 출자형태로 참여한다.

펀드 규모는 총 325억원으로 위탁운용사 선정에 따라 한국모태펀드로부터 출자받은 130억원을 기초자산으로 해 BNK금융 계열사 출자금 및 민간자금이 매칭되어 지난해 12월 펀드 운용 투자조합이 최종 결성되었다.

BNK금융그룹은 이 펀드가 투자하는 회사에 IPO(기업공개)자문, M&A(인수, 합병)자문, 운영자금 추가대출 등 전문화된 금융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할 방침이라며 ‘동남권일자리창출1호 펀드’는 앞으로 부울경 지역의 성장 유망한 벤처기업과 중소기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해 지역 일자리 창출에 기여 할 것이라 전했다.

투자증권 조광식 대표이사는 "부울경 소재 성장 유망 벤처기업 뿐만 아니라 다양한 업종의 중소기업에 투자할 계획으로 펀드 투자자들에게 높은 수익을 제공하고 지역 경제 발전에도 기여하는 지역특화 펀드로 활성화 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동엽 기자 eastshings@gmai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