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북 괴산군 더블
괴산군, 도시재생뉴딜사업 ‘본격’…“우리동네만의 재생이야기 만든다”도시재생의 개념과 정책방향 등 지역 주민 설명회 추진
괴산군은 연풍면 이장회의에서 도시재생뉴딜사업 설명회를 가졌다. <사진=괴산군>

[KNS뉴스통신=손미연 기자] 충북 괴산군이 ‘2019년도 도시재생뉴딜사업’ 공모 신청을 위해 지난달 용역착수보고회를 갖고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한 사업 홍보에 적극 나섰다.

6일 군에 따르면, 현 정부가 균형발전분야 국정과제로 내세운 도시재생뉴딜사업에 괴산군이 본격 참여하기로 하고, 공모 신청에 앞서 도시재생에 대한 주민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사업설명회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군은 지난 4일 연풍면 이장회의, 5일 괴산읍 이장회의 및 기관·단체장회의, 청천면 주민자치위원회 회의 시간을 이용해 도시재생의 개념과 정책방향 등을 자세히 설명하고 주민 참여를 독려했다.

이어 도시재생뉴딜사업의 의미와 추진방향을 공유하고 △주민 역량강화를 위한 도시재생대학 운영 △도시재생에 주도적 역할을 하게 될 예비 주민협의체 구성 등에 대해서도 논의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도시재생뉴딜사업이란, 행정기관 주도의 구도심 대규모 개발을 통해 상권 활성화 등 경제활동에 중점을 두고 추진하던 기존의 도시재생과는 달리, 소규모 지역을 대상으로 주민이 사업을 주도하고 행정기관이 지원함으로써 신속한 계획과 실행을 통해 주민들이 도시재생의 효과를 바로 체감할 수 있는 사업을 말한다.

또한 이 사업은 △경제기반형 △중심시가지형 △일반근린형 △주거지지원형 △우리동네살리기 등 5가지 유형으로 분류되며, 소규모 주택 정비사업과 생활편의시설 공급부터 골목중심 상권 활성화, 산업단지 등 중심 기반시설 재생을 통한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그 목표로 한다.

군 관계자는 “군은 이번 도시재생뉴딜사업 추진으로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 넣을 계획”이라며,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서는 지역주민들이 많은 관심을 갖고 계획단계부터 함께 참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군은 오는 20일 개강하는 도시재생대학을 통해 도시재생에 대한 주민들의 관심과 이해도를 보다 높이고, 뉴딜사업 계획을 위한 우리동네만의 재생이야기를 만들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손미연 기자  122634@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손미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
[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