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행안부, 대설‧한파 대비 취약지역·계층 관리 강화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행정안전부는 오늘(6일)부터 8일까지 눈과 비가 예상됨에 따라 대설‧한파 대비 취약지역·계층 관리 강화한다.

행안부는 지난 5일 오후 인명‧재산 피해와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관계기관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하고 제설 취약구간에 대한 장비‧자재 사전배치, 적설 취약구조물 안전대책 등에 대해 관계부처와 지자체의 대비태세를 점검했다.

또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경우 독거노인‧노숙인‧쪽방 거주자 등 취약계층 보호대책과 홍보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김종효 행안부 재난대응정책관은 “지난 11월 첫눈 때 예상보다 많은 양이 내려 교통정체 등 국민들의 불편이 있었던 만큼 총력 대응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김린 기자  gr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인터뷰] 동양화가 윤영경, "백두산의 아름다움 수묵산수화로 담아"
[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초대석] ㈜메이키스트엑스 정재우 대표 “혁신성장 이끌 새로운 전략은 ‘벤처 콤비네이션(V-combination)’”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