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11:30 (토)
민주통합당 김부겸 최고위원 탤런트 딸, 아버지 4.11총선 위해 나섰다
상태바
민주통합당 김부겸 최고위원 탤런트 딸, 아버지 4.11총선 위해 나섰다
  • 김정환 기자
  • 승인 2012.03.07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주통합당 김부겸 최고위원 탤런트 딸, 아버지 4.11총선 위해 나섰다 (사진 = AMG글로벌 제공)
[KNS뉴스통신=김정환 기자] 민주통합당 김부겸 최고위원의 딸인 탤런트 윤세인(본명 김지수.25)씨가 4.11총선 선거운동에 뛰어들었다.

이에 대구 수성갑에 출마한 아버지 김 최고위원을 지원하기 위해 나선 것.

7일 윤세인씨의 소속사 모닝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SBS 주말 드라마 '폼나게 살거야'에서 나아라 역을 맡은 윤세인씨는 마지막 촬영을 끝낸 직후인 10일부터 대구를 방문해 아버지와 함께 선거운동을 한다.

김 최고위원은 경기 군포에서 3선을 했으며 이번 19대 총선에선 한나라당의 텃밭이자 민주당의 불모지인 대구 수성갑에 출마, 국회 재입성을 노리고 있다.

아버지 선거운동을 지원하려는 윤세인씨는 "이번 드라마를 통해 부모님이 생존에 계실 때 정말 잘해드려야 겠다는 다짐을 다시금 하게됐다"며 "한 달 남짓한 4월 총선까지 오로지 아버지를 돕는데에만 전념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세인씨는 또 "아버지의 출신지역이 대구이고, 나 역시 바쁜 부모님 때문에 대구 할아버지 댁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다"며 "대구는 나의 제2의 고향이다. 앞으로 대구 지역 뮤지컬 문화를 활성화하는데 미력하나마 힘을 보태고 싶다"고 말했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