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1 22:43 (토)
구미시, '새마을과' 명칭유지 조직개편안 의회 제출
상태바
구미시, '새마을과' 명칭유지 조직개편안 의회 제출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8.11.15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청 전경.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시장 장세용)의 민선7기 시정운영을 위한 첫 조직개편안이 시의회에 제출됐다.

이 조직개편안은 입법예고 기간중 제출된 의견검토와 조례규칙심의회의 심도 깊은 심의를 거쳤으며 특히 ‘새마을과’를 ‘시민공동체과’로 명칭변경하기로 한 내용을 삭제하고 기존 ‘새마을과’ 명칭을 유지하기로 최종 결정됐다.

이는 지난 7일 열린 시의원 전체간담회에서 논의된 내용을 시의회와의 협치 실현 차원에서 적극 수용한 것이다.

또한, 시민 시정참여 확대와 공동체 회복기능을 포괄하기 위한 명칭변경의 취지가 부정적 오해로 논란이 되고 있어 시민사회 갈등해소와 지역정서 반영을 염두하고 시의회를 비롯한 시민, 각종단체 등 각계 의견을 수렴해 의회에 제출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시민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당초 의도와 달리 단지 새마을 명칭만으로 시민사회에 갈등과 논쟁이 되는 부분은 안타까운 마음이다”고 밝히며 “부서 명칭에 따른 시정낭비를 종식하고 구미 발전을 위해 실질적 기능과 역량을 갖춘 행정조직으로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전했다.

앞으로 ‘새마을과’는 새마을단체는 물론 다양한 시민단체의 시정참여 및 소통기능을 담당하게 되며 정부 주요정책인 지역공동체 활성화 기능도 담당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조직개편안이 오는 26일부터 열리는 시의회 제227회 정례회에서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되면 내년 1월 1일자로 시행된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