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7:14 (월)
국내 최고 입식격투기 MAX FC+MMA 카이저, ‘국내최초’ 협업 이벤트 개최 
상태바
국내 최고 입식격투기 MAX FC+MMA 카이저, ‘국내최초’ 협업 이벤트 개최 
  • 박종혁 기자
  • 승인 2018.11.13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종혁 스포츠 전문기자] 국내 최대규모 입식격투기 단체 MAX FC와 종합격투기 단체 카이저가 국내 격투기 사상 최초로 같은 날, 같은 장소에서 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양사의 상생과 발전을 위한 협업의 일환으로 서로 다른 종목의 격투기 대회사가 별개의 이벤트를 한날, 한 장소에서 진행하는 첫 번째 사례가 될 전망이다.

오는 12월8일 경상북도 안동시 안동체육관에서 개최되는 격투기 이벤트에 전반부는 카이저02 대회가 열리고, 후반부에는 MAX FC16 대회가 펼쳐진다. 격투 팬 입장에서는 종합격투기와 입식격투기를 한 장소에서 동일한 가격에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고, 대회사 입장에서는 협업 이벤트를 통해서 비용 절감과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 일거 양득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이번 대회는 올해 종목과 단체 불문, 상생과 협업을 발표한 MAX FC와 실력 있는 국내 선수들을 육성, 발전시키는 인큐베이터로서 역할을 자임한 신생 종합격투기 단체 카이저의 방향성이 일치하며 성사되었다.

국내 격투기 역사적으로 서로 다른 종목의 별개 단체가 파격적인 협업을 통해 대회 공간과 시설을 공유한 사례는 처음이다. 링과 무대 등 현장 구축과 진행 스태프는 MAX FC에서 담당하고, 흥행을 위한 현지 관객 모집과 프로모션은 카이저에서 담당하며 각자 영역에서 철저한 분업화가 이루어진다. 공동 이벤트이기는 하지만 대회는 철저히 분리 진행되며 일정과 장소, 현장 스태프만 공유하는 형태이다.

과거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는 가수간 콘서트 장소와 시설 공유를 한 사례가 있다. 일본에서는 슈트복싱과 딥이 지역 대회를 같은 장소에서 분리 개최하고 있기도 하다. 하지만 국내 격투기 무대에서는 이러한 사례를 쉽게 찾아보기 힘들었다. 이번 사례가 성공적인 결과물로 이어진다면 앞으로 국내 격투기 대회사들의 활발한 교류와 협업 역시 기대되는 부분이다.

카이저02와 MAX FC16 대회는 안동시에 위치한 안동체육관에서 12월 8일 개최된다. 카이저02는 오후 2시부터, MAX FC16은 오후 7시부터 진행된다.

박종혁 기자 jonghyuk016@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