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21:18 (화)
'MAX FC16' 올해 마지막 메이저 넘버시리즈, 12월 안동 개최
상태바
'MAX FC16' 올해 마지막 메이저 넘버시리즈, 12월 안동 개최
  • 박종혁 기자
  • 승인 2018.11.08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종혁 스포츠 전문기자] 국내 최대규모 입식격투기 단체 MAX FC가 넘버링 16 대회를 오는 12월8일 ‘한국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에서 개최한다.

이번 MAX FC16 ’안동’은 올해 마지막 MAX FC 메이저 넘버시리즈가 될 전망이다. 안동시는 지난해 MAX FC 메이저 넘버시리즈를 성공리에 개최하며 지역 스포츠 발전과 이벤트 활성화에 높은 가치를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 대회는 매년 꾸준히 MAX FC 대회를 안동에서 개최하고자 하는 안동시의 의지를 엿볼 수 있는 의미 있는 대회라고 할 수 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2017년 11월 진행된 MAX FC11 ‘The Spirit of a Champion’ 대회를 개최하며 “맥스FC가 안동스포츠의 위상을 높여가는 선봉에 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높은 만족감을 표한 바 있다. 1년여만에 다시 찾은 안동에서 이번에는 어떤 드라마를 써 내려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번 대회는 안동시의 홈타운 파이터 ‘미소년 폭군’ 장세영(20, 안동정진/대한우슈협회)의 국제전 시합이 확정된 가운데, -60kg급 챔피언 도전자 결정 4강전, 정시온(19, 순천암낫짐)과 박유진(18, 군산엑스짐)이 펼치는 MAX FC 여성부 플라이급(-48kg) 초대 타이틀 매치 등 다채로운 경기가 준비되어 있다. 

한편, 대진 확정은 내주 초 확정 발표 예정이며 MAX FC16 안동 대회는 안동체육관에서 12월8일 오후 7시부터 개최된다.  

박종혁 기자 jonghyuk016@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