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더블
민주당, 유튜브 신규채널 ‘씀’ 오픈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영상 콘텐츠를 활용한 홍보를 확대하기 위해 당사 내에 스튜디오를 설치하고 신규 유튜브 채널인 ‘씀’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민주당 유튜브 신규 채널명인 ‘씀’은 ‘쓸모 있다’, ‘쓰다’, ‘쓰이다’ 등 다양한 의미를 내포한 것으로 정형화된 틀에 갇히지 않는 젊고 역동적인 민주당의 정체성을 반영한 것이다.

최근 정치권에서도 영상물의 영향력이 한층 부각됨에 따라 당 관련 영상 콘텐츠를 확충하고 이를 통해 국민들과의 소통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취지다.

또, 콘텐츠 창작공간인 스튜디오:D는 당 관련 영상 콘텐츠 제작을 희망하는 소속 의원이나 당직자들이 이용할 수 있는 제작 스튜디오로 활용할 계획이다.

지난 7일에는 채널‘씀’의 오픈을 기념해 티저를 선 공개하고 첫 콘텐츠로 박경미 의원, 박정 의원, 박주민 의원이 참여한 ‘박!박!박! 수능대박!’응원영상을 선보였다. 또한 2인 1조 정치수다쇼 ‘2+1’, 의원생활 관찰일지 ‘브이로그’, ‘의원 브리핑’등 대중 친화적인 영상 콘텐츠가 출격을 기다리고 있다.

권칠승 홍보소통위원장은 “소셜네트워크와 영상 콘텐츠를 활용한 홍보는 이제 보편화된 시대적 흐름”이라며 “영상 콘텐츠를 활용해 국민들과 보다 쉽고 재밌게 정치이슈를 공유하고 소통을 통해 공감의 폭을 넓혀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민주당은 오는 11일 오전 11시 당사 지하1층에서 주요 관계자들과 기자들이 참석하는 스튜디오 오픈행사를 열어 채널 ‘씀’을 홍보하고 랜선집들이와 질의응답 형식의 미니토크쇼를 진행할 예정이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한국모피협회 조수형, "모피, 긍정적인면도 고려해야"[인터뷰]한국모피협회 조수형, "모피, 긍정적인면도 고려해야"
[인터뷰] 홍상규 젬브로스 대표 "보석은 혼(魂)으로 만든다"[인터뷰] 홍상규 젬브로스 대표 "보석은 혼(魂)으로 만든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