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17:59 (월)
소래포구 어시장 현대화사업, 상인 소통・협력 다짐
상태바
소래포구 어시장 현대화사업, 상인 소통・협력 다짐
  • 김재우 기자
  • 승인 2018.10.30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 김재우 기자]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는 지난 29일 구청장 집무실에서 소래포구 어시장 현대화사업 협동조합 이사장(정광철) 및 각 상인단체장들과 소래포구 어시장 현대화사업(이하 ‘현대화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대화사업은 지난 2017년 3월 18일 발생한 화재로 인해 소실된 어시장을 새롭게 건립하여 반복되는 각종 재난사고로부터 안전하고 쾌적한 이용환경으로 제공하기 위해 민선7기 남동구가 역점 추진 중인 사업이다.

현대화사업은 기존 상인들의 생계 대책 등을 감안, 구 소유토지에 상인들이 어시장을 건축하여 기부하고 일정기간 동안 사용・수익하도록 하는 ‘기부채납’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나, 그간 건축주체가 되어야 할 상인들로 구성된 협동조합의 내부 갈등과 불신이 지속적으로 민원 표출되었고, 구의 수차례에 걸친 ‘민주적이고 투명한 절차에 따른 조합 구성・운영’ 권고에도 불구하고 조합 내부의 논란만 계속된 채 반년이 넘도록 사업추진이 답보 상태였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