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19:47 (금)
10월 26일 일본 OST의 거장 '요시마타 료' 제주 첫방문
상태바
10월 26일 일본 OST의 거장 '요시마타 료' 제주 첫방문
  • 김영심 기자
  • 승인 2018.10.26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루아드 블랑

[KNS뉴스통신=김영심 기자] 일본 오리지널 사운드 트랙(OST)의 거장, 요시마타 료가  제주도 첫 단독 야외 연주회를 개최한다. 

 요시마타 료는 영화 ‘냉정과 열정 사이’의 감미로운 음악으로 이미 국내에서도 잘 알려져 있는 세계적인 음악 감독이자 피아니스트이다. 또한 드라마 ‘일지매’‘푸른 바다의 전설’ OST에도 참여하는 등 한국과의 음악 교류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이번 단독 야외 연주회는 ‘나 혼자 산다’의 박나래씨 브라이덜 샤워 편에 출연했던 디자이너 사라 전의 초청으로 기획되었다. 그는 제주도의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아름다우면서도 자연적인 음악회를 컨셉으로 하고 있다. 

 가을 저녁을 따뜻하게 해 줄 이번 연주회는 제주도민을 위해 무료로 제주 서귀포 더 클리프에서 10월27일 . 28일은 자이언티, 로이킴 등이 출연하는 JDC신화페스티벌에도 폐막식 연주자로 참가한다

 

 

 

김영심 기자 joy@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