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08:59 (일)
증평군, 산림청 무궁화동산 조성 공모사업 선정…무궁화동산 조성 박차
상태바
증평군, 산림청 무궁화동산 조성 공모사업 선정…무궁화동산 조성 박차
  • 성기욱 기자
  • 승인 2018.10.24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비 6500만원 확보…증평읍 율리 별천지 공원 대상 무궁화 식재 추진
증평군은 증평읍 율리 별천지 공원에 산책로 휴게시설 등과 함께 총 1000본의 무궁화를 식재한다. <사진 제공=증평군>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증평군은 산림청의 ‘2019년 무궁화동산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도비 6500만원을 확보했다고 24일 밝혔다.

산림청의 ‘무궁화동산 조성사업’은 생활권 주변에 무궁화동산을 조성함으로써 일반 국민들이 나라꽃 무궁화를 쉽게 접하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또, 산림청은 지난 9월 전국 243개의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계획을 밝혔고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를 통해 증평군을 비롯한 15개의 지자체를 최종 선정했다.

충북에서는 증평군과 제천시가 선정됐다.

또한, 군은 공모 선정으로 확보한 국‧도비 6500만원에 군비 3500만원을 더해 다음해 1월부터 10월까지 ‘무궁화 동산 조성사업’을 실시한다.

사업대상지는 증평읍 율리 별천지 공원으로, 사업이 완료되면 산책로 휴게시설 등과 함께 총 1000본의 무궁화가 식재된다.

별천지공원은 지난 2014년 준공된 좌구산휴양랜드를 대표하는 공원으로 좌구산휴양랜드를 방문하는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의 여가휴식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게다가 군은 무궁화 동산이 조성되면 별천지공원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무궁화를 재료로 한 다양한 산림교육 프로그램과 현재 운영 중인 유아숲 체험 및 숲 해설 등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군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쉽게 접하고 친숙하게 느낄 수 있는 무궁화동산을 조성할 예정이다”며, “무궁화가 국민에게 사랑받는 나라꽃이 될 수 있도록 무궁화 보급 및 관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충북도가 주관하는 나라꽃 무궁화사랑축제에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4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