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11:33 (월)
[단독] '논란' 대종상 조명상 대리수상자... 조명감독협회 정성면 이사로 밝혀져
상태바
[단독] '논란' 대종상 조명상 대리수상자... 조명감독협회 정성면 이사로 밝혀져
  • 김영심 기자
  • 승인 2018.10.23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5회 대종상영화제에서 조명상을 대리 수상한 정성면(한국영화조영감독협회)이사사진=김영심 기자

[KNS뉴스통신=김영심 기자] 제 55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에서 논란이 된 조명상을 대리 수상한 사람은 '사단법인 한국영화조명감독협회' '정성면' 이사로 밝혀졌다.

사진=정성면

대리 수상으로 논란이 일고 있고 가운데 대종상영화제 홈페이지는 현재 사이트가 마비 상태에 놓여있다.

이날 조명상을 대리 수상한 '정성면'이사는 "대리 수상 후 트로피는 한국영화조명감독협회' 사무실에 잘 보관하고 있다"며 "관계자가 아니고, 트로피의 행방도 묘연하다' 는 논란이 빨리 사그라들기 바란다"며 본지에 소식을 전했다.

 

김영심 기자 joy@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