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12:08 (수)
구미시, 독일자동차부품박람회서 4200만불 상담실적 거둬
상태바
구미시, 독일자동차부품박람회서 4200만불 상담실적 거둬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8.10.23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지난 14~20일까지 5박 7일 일정으로 독일 볼프스부르크에서 개최된 국제자동차부품박람회에 기업대표 및 엔지니어와 공무원 등이 참가해 구미시 공동관을 운영, 자동차 전장제품의 우수성을 알렸다.

구미시 공동관은 자동차 관련업체 6개사가 참여해 차량용 멀티미디어 제어기와 360도 블랙박스, 후방카메라, 전장 LED모듈 등을 선보여 97건, 4200만불 상담실적을 거두는 등 제품 우수성과 가격 경쟁력을 인정받아 자동차 부품 해외시장 진출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S사는 리사이클이 가능한 친환경 부품 소재 개발 및 부품 경량화로 성능을 향상시키는 우수한 혁신 기술을 홍보해 세계최고의 독립 엔지니어링 회사로부터 독일 완성차에 자동차 부품을 공급하기 위한 로드맵 등 상호 기술 공유에 협의하는 좋은 성과를 거뒀다.

또한 2015년도 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독일 볼프스부르크시에 개소한 통상협력사무소를 박람회 참가단이 방문해 현지 파트너십을 구축한 주요현황을 살펴보며 지속적인 사후관리(follow-up) 등 기업지원방안을 상호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청년스타트업과 사회적 기업을 유치한 세계적인 창업단지인 팩토리베를린(Factory Berlin)을 방문해 산업클러스터와 같은 대규모 시설투자 없이 스타트업 클러스터를 조성한 성공사례를 통해 스타트업 육성과 구미공단 재생방안과의 접목방안에 대해 벤치마킹하는 기회가 됐다.

최동문 구미시 기업사랑본부단장은 “이번 박람회를 통해 전 세계 바이어에게 기술력을 상호 선보이는 자리가 돼 미래 자동차산업 변화에 대응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유망 수출기업 육성을 위해 박람회 참가지원, 해외규격인증지원 등 다양한 시책을 기업 수요에 맞게 추진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