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환경/날씨 더블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쓰리엔텍, ‘Save The Earth 2030 U2°C’ 캠페인 공동추진
▲ ㈜쓰리엔텍의 최인섭 회장(위 사진 왼쪽)과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도선제 중앙회장(위 사진 오른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언론사협회 연합취재본부)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지난 8일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가 전 세계에서 추진하는 ‘Save The Earth 2030 U2°C’ 캠페인에 산업계가 함께 참여하는 실질적인 방안을 간구하기 위해 에너지 절감과 환경개선전문기업인 ㈜쓰리엔텍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쓰리엔텍은 자동차공학을 뒤엎은 신기술로 자동차 연료공급압력 및 연료분무화 자동조절장치인 ‘매직캡슐’을 제작해 공급하고 있는 회사이다. ‘매직캡슐’은 가솔린, 디젤 등 전 차종에 장착이 가능하며, 배기가스 매연절감 효과가 뛰어나고, 약 15% 이상의 연료 절감효과와 엔진수명을 연장시키는 특허기술로 만들어진 제품이다.

㈜쓰리엔텍 최인섭 회장은 “현재 우리나라에만 2300만 대의 자동차가 운행되고 있다. 그런데 자동차의 연료공급이 자동조절 되지 않음으로 인해서 소중한 연료낭비와 함께 대기환경을 오염시키는 주범이 되고 있다”며 “지금부터라도 운전자 모두가 연료공급에 대한 실상을 정확하게 알고 자동조절장치에 대한 개념을 올바로 인식하게 되면 미세먼지를 줄이고, 더 나아가 지구온난화문제를 해결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매직캡슐’의 기능을 강조했다.

이날 업무협약을 맺기에 앞서 ㈜쓰리엔텍 공장을 방문하여 ‘매직캡슐’의 효능을 직접 체험한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 이상권총재는 “현재 시중에 자동차 배기가스 절감 제품이 많이 있지만 대부분 그 효능이 크지 않는데, 이 제품을 장착 후 운전을 해 보니 엔진 소음이 크게 줄었고 매연이 거의 나오지 않는 것 같다”며 “우리 본부에서 실시하고 있는 ‘Save The Earth 2030 U2°C’ 캠페인을 통해 이 제품을 널리 알리겠다”고 밝혔다.

환경감시국민운동본부에서 전 세계적으로 펼치고 있는 ‘Save The Earth 2030 U2°C’ 캠페인에서 ‘U2°C’는 2015년 세계 195개국이 참여한 ‘파리 기후변화협약’에서 나온 문구로서, 지금 이대로 가면 지구의 온도가 산업화 이전 시대와 비교하여 2°C 이상 상승할 수 있으므로 우리 모두가 노력해 온도 상승을 2°C 이하로 유지하자는 뜻이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