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8 08:11 (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제16대 김경호號 출범…시설현대화, 유통·물류 체계 개선 추진
상태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제16대 김경호號 출범…시설현대화, 유통·물류 체계 개선 추진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8.10.01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깨끗하고 안전한 시장', '믿음이 가고 친절한 시장', '유통 발전을 선도하고 상생을 실천하는 시장' 함께 만들어 가자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이하, 공사) 제16대 사장으로 김경호 전 서울특별시의회 사무처장이 지난 9월 28일 취임했다.

김경호 신임 사장

김경호 신임 사장은 취임사에서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지난 30여 년간 전국 250만 농어민에게 안정적인 판로처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 안전한 농수산식품을 적정 가격에 공급하는 국내 최대의 도매시장을 성공적으로 자리잡아 왔다”며, “공사는 그간 추진해 온 사업들이 알찬 성과를 거두어 나갈 수 있도록 합리적인 실행 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 사장은 “공사는 변화하는 경영·유통 환경에 대응해 새로운 도약과 성장을 위한 준비를 해나가야 한다"며, “공사를 공정한 조정자, 친절한 서비스 제공자로 자리매김 시켜 작지만 강한 조직, 뛰어난 전문성으로 인정받는 대한민국 최고의 모범 공기업으로 성장시키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 그는 “무엇보다 시설현대화사업의 성공적 추진에 초점을 두겠다”며, “가락시장의 시설 부족, 교통 혼잡, 환경 문제 등을 근본적으로 해소하고, 현재 경매제 중심의 거래방식을 다변화 해 활발한 경쟁체제를 통해 생산자·소비자·유통인 모두를 위한 도매시장으로 재탄생하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경호 사장은 “유통·물류 체계 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2016년부터 시작한 하차거래의 마지막 단계인 2019년 배추의 하차거래도 성공적으로 도입·정착시켜 유통비용 절감, 도매시장 환경 개선, 식품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 사장은 “철저한 현장 중심 경영을 통해 전근대적인 시장질서와 환경을 개선하고, 시장 내 무질서·불법·탈법 등 공정하고 투명한 거래를 저해하는 위법행위를 철저히 차단하겠다”고 천명했다.

또한, 김경호 사장은 직원들에게는 외유내강의 자세로 일상 속에서 소통·청렴·정직을 실천하기를 당부하고, 업무를 추진함에 있어 투명한 원칙과 기준을 지키되 이해당사자와의 끊임없는 소통과 협의를 통해 변화하는 상황에 맞추어 유연하게 대응해 나갈 것을 주문했다.

김 신임 사장은 '깨끗하고 안전한 시장', '믿음이 가고 친절한 시장', '유통 발전을 선도하고 상생을 실천하는 시장'을 함께 만들어 나가자”고 역설하며 이날 취임사를 마쳤다.

김경호 사장은 구로구 부구청장,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 서울시교통본부장, 광진구 부구청장, 서울시의회 사무처장 두루 역임하면서 소통과 융합의 서울시 행정을 수행해 왔다. 그는 전남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오레곤대학에서 석사를 받은 전문 행정 관료로서, 치밀한 연구를 통한 성실한 현장 접목이 특기이다. 임기는 3년으로 2021년 9월 19일까지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