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11:09 (금)
경북대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모바일 앱 오픈
상태바
경북대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 모바일 앱 오픈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8.09.27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뇌혈관질환 단디알기' 모바일 앱. <사진=경북대병원>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대학교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가 스마트폰으로 심뇌혈관질환을 관리하고 예방할 수 있는 모바일 앱을 개발해 27일 오픈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앱 이름은 ‘심뇌혈관질환 단디알기’로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경북대학교병원, 심뇌혈관질환 등으로 검색해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모바일 앱 특징은 4개 센터(심혈관센터, 뇌혈관센터, 심뇌재활센터, 예방관리센터)로 나눠져 심근경색·뇌졸중의 관리와 재활 및 예방을 위한 질병정보, 교육책자, 검사 및 동영상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심뇌혈관질환의 응급증상과 건강강좌 및 캠페인 등 주요행사 일정을 알 수 있으며, 체중·혈압·당뇨·운동·복용약물에 대한 관리를 스스로 할 수 있도록 알람기능 등을 설정해 심뇌혈관질환의 위험으로부터 소중한 사람들을 지켜줄 것으로 예상한다.

박헌식 경북대병원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장은 “환자와 지역민들이 모바일 앱을 통해 심뇌혈관질환의 예방과 관리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대구·경북 권역의 심뇌혈관질환 사망률과 재발률을 낮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